이름:볍氏
2003/3/2(일) 08:07 (MSIE6.0,Windows98) 61.74.11.39 1024x768
Re..고맙습니다  

실은, 제가 사진  찍는 것 뿐 아니라 사진 찍히는 것도 좋아하는 편인데..
다른 분이 아니면 찍을 수 없는 모습을 찍어 주셔서 고맙습니다.
아니나 다를까, 제가 눈을 자주 깜빡거리는데 사진에서도 눈을 감고 있군요.

황재윤님은 다친 눈의 상태가 처음 보다는 좋아졌으려니, 기대하고 바라는 마음인데..
다름없이 안타깝기만 합니다.

사무국장님이나, 선전부장님..
농민대회에서 다시 만나 뵙게 될 날 있겠지 생각하고 있습니다.


  이름   메일 (관리자권한)
  내용 입력창 크게
                    답변/관련 쓰기 폼메일 발송 수정/삭제     이전글 다음글    
번호제 목짦은댓글이름첨부작성일조회
12   서이의 학원시절..   볍氏  2004/04/05  4067
11   내 생애 두 번째(?) 사진-1964   볍氏  2004/03/01  2368
10   썰매의 추억..  1 볍氏  2004/01/03  5210
9   금이야 옥이야..   볍氏  2003/12/24  2719
8   10년전, 여름 모기동산앞 세 친구..   볍氏  2003/07/28  12550
7       Re..세친구,...  9  권기자  2003/10/06  6565
6   농사 첫 해, 발이 되어 준 오토바이..   볍氏  2003/06/07  6405
5   동생 수영의 백일사진..   볍氏  2003/04/22  5451
4   어머니와 우리 삼 남매- 39년 전 모습..  1 볍氏  2003/03/03  6312
3   무네미님의 사진입니다.    김상권 dscf4154.jpg (104KB)  2003/03/02  6194
2       Re..고맙습니다    볍氏  2003/03/02  4304
1   서이의 생일..  5 볍氏  02/23-18:03  5016

 
처음 이전       목록 홈 안내 알림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