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름:변상복 (vfr92@naver.com)
2007/12/11(화) 21:00 (MSIE6.0,WindowsNT5.1,SV1) 222.111.93.238 1360x768
아직 7분도가 준비 안됐나요?  

7분도 거의 먹어가고 있는데,
새로 찧지 않았나요?
준비 되는데로 빨리 보내 주시면 좋겠네요.

볍氏: 정미소에서 7분도 방아를 더 찧을 수 없다고 하여, 오늘 현미로 뽑았습니다. 내일, 저의 집 가정용 정미기로 현미를 다시 7분도로 방아찧어 보내드리겠습니다. 그리고 찹쌀현미도 내일 가정용 정미기로 방아찧어 보내드리겠습니다만..집에서 방아찧는 것은 현미에 뉘(벼알)이 좀 섞이니 이해해 주십시오. 7분도 한 가마라 하심은, 20kg들이 4포이겠죠? 늦어서 죄송합니다.   [12/12]
  이름   메일 (관리자권한)
  내용 입력창 크게
                    답변/관련 쓰기 폼메일 발송 수정/삭제     이전글 다음글           창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