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름:앞산 (rokmc@kinori.com)
2003/5/7(수) 17:03 (MSIE6.0,Windows98) 210.113.64.202 1024x768
Re..좋다  

빠진것이 있다.
밧줄 주로 고무밧줄
짐칸에 짐을 싯고 떨어지지 않게 묶을때~~.

으~음
각개는 옥시 일본말이 아닐까?
"X"를 "가께"라고 해서리....

엇갈리다가 맞지않을까?

아님 말구~~~~!

61.82.43.245 볍氏: 자네 얘기가 맞는 것 같으네. 예전에 엑스(X)표를 각개(가께?)표라고 했던 것도 떠오르는구만.. 자네 처럼 아파트에 살면 자전거 <소유>하기가 번거롭기도 할 것 같군. 마땅히 자전거를 세워 둘 공간이 넉넉치 않으니 말야. 가족들 모두 잘 지내지? 오늘 비가 너무 온다. 이건 봄 비가 아냐. 그래서 싫었어.. 내일은 비가 오지 않았으면..  [05/07-22:20]
211.221.193.192 앞산: 아! 그것두 빠졌다~~~~~~.  바퀴안에 솔로만든 도너츠모양의 청소기(?)  [05/08-04:45]
211.221.193.192 앞산: 옥시는 혹시의 오타임.....  [05/08-04:45]
  이름   메일 (관리자권한)
  내용 입력창 크게
                    답변/관련 쓰기 폼메일 발송 수정/삭제     이전글 다음글    
번호제 목짦은댓글이름첨부작성일조회
13   가재를 만나다..  9 볍氏  2003/06/05  13678
12       Re..가재를 만나다..  2 이경훈 6.7_초대형가재(저희동네산)와_무리들..jpg (5KB)  2003/11/25  4738
11   짐 자전거의 추억..   볍氏  2003/05/07  19540
10       Re..좋다  3 앞산  2003/05/07  7111
9       Re..제가 자전거를 타게 된 것은.....  1  황정미  2003/05/07  3726
8   [상여 행렬]- 동네 지응래 어른 장례 모습  1 볍氏  2003/04/05  4303
7   이발사 아저씨 - 김 재남  1 볍氏  2003/03/21  5362
6   그리운 아이고야 할머니..  2 볍氏  2003/03/12  4940
5       아이고 할머니에 관해서.    지점집  2003/10/07  3261
4       Re..그리운 아이고야 할머니..       2003/06/10  4814
3   익모초..   볍氏  02/22-09:50  3492
2   빈집-구변동 대천상회..   볍氏  02/13-09:49  4209

 
처음 이전 다음       목록 홈 안내 알림 쓰기